산방일기

HOME > 국화산방 > 산방일기

keyboard_arrow_left 2010년 keyboard_arrow_right
2010년 03월 18일

페이스북으로 내보내기 트위터로 내보내기 싸이로 내보내기

새벽에 눈을뜨고 밖을 내다보았다.
밤새눈이 많이 온다는 일기예보를 들어서였다.
정말로 눈이 많이와 온통 흰세상으로 바뀌어 있었다.
너무예쁘고 멋있는 설경이네요.
얼른 아침을해서 애들먹여 학교보내놓고, 카메라는 남편이
영업가면서 가지고가는 바람에 없어 핸드폰을
들고 밖으로 나가 여기저기 사진을 담았다.
보고 또 봐도 정말 멋있었다.
학교간다고 나간 아들도 한마디 하네요.
"엄마"
밖이 다른세상 같아요.
정말 다른세상에 온것 같았다.
올해 마지막 눈이될지 아님 더올런지...
3월달도 중순을 지나 4월로 달리고 있어 아무래도
마지막 눈이겠지요.
날짜 내용 미리보기
2010년 03월 18일 새벽에 눈을뜨고 밖을 내다보았다. 밤새눈이 많이 온다는 일기예보를 들어서였다. 정말로 눈이 많이와 온통 흰세상으로 바뀌어 있었다. 너무예쁘고 멋있는 설경이네요. 얼른 아침을해서 애들먹여 학교보내놓고, 카메라는 남편이 영업가면서 가지고가는 바람에 없어 핸드폰을 들고 밖으로 나가 여기저기 사진을 담았다..
2010년 03월 10일 올겨울엔 유난히 춥기도하지만 눈과 비가 많이 온다. 어제에이어 오늘도 아침에 눈을뜨니 흰세상으로 바뀌어 있네요. 열심히 달려오던 봄이 잠시 쉬고싶은가봐요. 몇일 날씨가 따뜻해 매실나무 몽우리의 색깔이 하루하루 달라지고 있었는데 이번 추위와 눈으로 인해 얼지않을까 걱정이된다. 이번추위는 토요일쯤에..